샤오미 미밴드 정발 개봉기 1

샤오미 미밴드5가 드디어 정발이 되었습니다. '드디어' 라는 말을 썼지만 사실 별로 기대하고 있는 제품은 아니었는데요. 기존에 미밴드4때도 살까 말까 하다가 결국 안샀는데, 이번에는 불편하게 생각했던 부분이 개선이 된 탓에 구입을 해보게 되었습니다. 정발은 쿠팡을 통해서 되었고 가격은 3만 9천원입니다. 

 

▼ 미밴드5 박스는 아래의 모습입니다. 가격이 가격대인 만큼 고급스러움을 기대해서는 안되겠죠. 흔히 생각하는 양말 패키지 같은 것에 담겨 있습니다. 배송되면서 한쪽이 찌끄러 졌네요.

샤오미 미밴드 정발 개봉기 2

▼쿠팡 정발 미밴드5는 kc인증을 위해 박스가 오픈되어 배송됩니다. 제가 받은 미밴드5도 씰이 붙어있는 것 같지만 자세히 보면 반만 붙어있고 개봉 된 제품입니다.

샤오미 미밴드 정발 개봉기 3

▼ 쿠팡에서 정식수입한 제품이라고 쓰여 있습니다.

샤오미 미밴드 정발 개봉기 4

▼ 박스 안을 열어보면 굉장히 단촐한 구성입니다. 미밴드와 사용설명서, 충전 케이블이 들어있습니다.

샤오미 미밴드 정발 개봉기 5

▼ 충전케이블은 자석형태로 되어있습니다. 샤오미 미밴드4에 비해 이 점이 개선되었는데요. 기존에는 충전시 매번 밴드를 벗겨내야하는 불편함이 있는 반면, 미밴드5의 경우 자석형태로 간단하게 부착만 하면 충전이 이뤄집니다. 완전 무선은 아니지만, 적어도 기존 버전보다는 크게 사용성이 향상되었다 할 수 있습니다.

샤오미 미밴드 정발 개봉기 6

▼ 전체적인 모양은 미밴드4와 비슷합니다. 하지만, 크기가 살짝 변경되어 샤오미 미밴드4와는 밴드가 호환이 딱 떨어지게 되지는 않습니다. 밴드 스트랩을 구매하실떄는 미밴드5용으로 구입하셔야 합니다. 디스플레이가 1.1인치로 기존 미밴드4보다는 20% 넓어졌습니다.

샤오미 미밴드 정발 개봉기 7

▼ 뒤쪽면에는 샤오미 마크와 센서가 있습니다. 스트랩 컬러는 블랙이 기본이며 추가 컬러 스트랩은 따로 구입하셔야 합니다.  

샤오미 미밴드 정발 개봉기 8

스트랩 결착은 단추형태로 되어있습니다.

샤오미 미밴드 정발 개봉기 9

손목에 차보면 이런식이지만, 제가 손목이 좀 굵은 편입니다. 먼저 영어로 선택하여 핸드폰과 페어링 한 뒤에 한글로 설정이 가능합니다.

샤오미 미밴드 정발 개봉기 10

사용설명서는 별 내용이 없지만, 한글로도 설명서가 잘 쓰여 있습니다. 

샤오미 미밴드 정발 개봉기 11

충전단자를 결착하면 충전표시가 나옵니다. 이 상태에서는 일단 아무런 동작도 하지 않습니다. 

샤오미 미밴드 정발 개봉기 12

뒷편에 충전기 포트를 가져가면 챡 하고 상당히 강력한 자성으로 붙습니다.

샤오미 미밴드 정발 개봉기 13

▼ 완충시 일반모드는 15일 절전모드는 20일까지 사용할 수 있습니다. 한달에 2번 정도만 충전하면 되기 때문에 기존 제품보다 배터리 용량이 조금 줄어들었다고 하지만 그래도 충분한 사용시간을 보여줍니다.

 

▼ NFC 버전의 경우 심박센서가 좀 더 정확해졌다고 합니다만, 정발 버전은 NFC 미탑재 버전입니다. 

 

개봉후 1일 사용기

▼ 개봉 후 1일 정도 사용해봤습니다. 먼저 장점은 수면질 측정부분입니다. 저는 스마트워치가 없었기 때문에 이런 부분이 궁금했습니다. 항상 피곤했기 때문에 제가 밤에 잠을 잘 자는 건지 아닌지가 궁금했는데요. 수면질 측정을 해보니 언제 언제 깊은 잠에 빠져들었고 언제는 깼다는 게 바로 보이게 됩니다.

▼ 이렇게 모인 데이터가 평균치를 낼 만큼 쌓이게 되면 도움이 되지 않을까 일단 그렇게 생각합니다. 구글 피트니스와도 연동이 됩니다. 아직은 그것이 어떤 장점인지는 모르겠습니다.

착용감은 나쁘지 않습니다. 기기가 스마트워치 중에서는 저렴한 제품이라 사실 애플워치나 갤럭시 워치 같은 느낌을 상상하시면 절대로 안됩니다. 느낌은 건강팔찌 같은 느낌이니 멋지게 보여야 하는 곳에서는 착용을 추천드리지 않습니다.

한글 폰트가 매번 출시때마다 정말 구리구리 한 걸 넣어주는 것으로 알고 있는데, 한글 패치를 하던 정식 업데이트에서 수정이 되던 해야 할 것 같습니다. 글씨가 보이지가 않네요.

▼ 스마트워치 사용에 있어서 가장 귀찮은 부분이 충전이라 생각하는데요. AOD 는 적용이 되지 않았지만 하루 정도 사용해 본 느낌으로는 배터리가 정말 오래갈 것 같은 생각입니다. 이 부분은 정말 장점입니다.

 

일단 개봉기와 1일 사용기를 적어봤습니다. 이 제품이 한달 후에 서랍에서 발견될지 정말 잘 쓰고 있을지는 나중에 글로 다시한번 정리해볼까 합니다. 좀 더 써봐야 장점과 단점을 알 수 있을 것 같습니다. 기존 미밴드4가 굉장히 빨리 품절되었던 걸 생각해보면 물량을 많이 들여왔는지 이제 관심이 없어진건지 아직도 물량이 남아있습니다. 혹시라도 관심이 있다 라는 분은 구입해보시는 것도 좋을 것 같습니다만, 대부분의 일반적인 호기심인 경우 한달이 안되서 서랍안으로 직행할 가능성이 높다고 하니 구입때 많은 고려가 필요할 것 같습니다.

 

지금까지, 안테나곰이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