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육으로 다녀온 양재역 근방에서, 이틀간 점심식사에 대한 이야기

 

 1) 서초구 양재역 근방 나오스시에서 런치초밥 세트

 비오는 점심, 함께 교육 들었던 옆 본부 팀장님과 스시 한 끼

나오스시

 가격은 9,800원

 사진 속 초밥들과 사진엔 안 나온 작은(사진 속 국그릇 크기의) 메밀소바까지

 너무 과하지 않게 편히 먹었던 점심식사

 

 2) 역시나 그 근처 이츠카레에서 고로케 카레 혼밥

이츠카레

 가격은 9,500원

 고로케는 감자 고로케, 카레 맛은 순한 맛을 시켜서인지 수운한 맛

 

 3) 스타벅스 양재역점 리저브 점에서 마이크로11 콜드 브루

스타벅스 양재역점

 가격은 무려 7,000원이지만 리저브 메뉴 중에선 저렴한 편

 그래도 리저브가 확실히 맛있으니 :)

 역시나, 꽤 괜찮은 콜드부르였다.

 

 리저브 곁들이 디저트로 나온 초콜릿은 리저브 바크 초콜릿!

 가방 안에 넣어두고 있고 있다가 사흘 후 먹었다.

 사실 곁들이 디저트는 딱히 만족스러운 적이 없었음.

 

그리고 이어지는 쌍문 쌍리단길 스토리는 오롯이먹다#05 편에 이어서 :)